국제전화

중년의 가을과 삶

사나이라면 | 2019.10.13 19:07:33 댓글: 1 조회: 287 추천: 1
분류좋은글 https://file.moyiza.com/goodwriting/4000264


맑은 거울처럼
말끔한 유리처럼
투명하게 살길 원했고
그 누구에게 피해 주며
살고 싶지 않았다.

적어도 이름 석자 앞에 끄러운
삶을 남기고 싶지 않았고
살부치에 대하여
실망시키며 살고 싶지 않아서
열심히 앞만 보고 살았다.

중년의 서러움은
가을을 예고 했고
바람의 향기는
갈색으로 물들어 가지만

내인생 가을이 오면
나에게 칭찬에 인색치
않을 것이며
지금껏 살아온 삶에 대하여
후회라는 단어를 남기지
않을 것이다.

스스로 일어나는 오뚜기처럼
또다른 변화의 계절은
다시 오니,나를 닮은 가을과
새로운 약속을 하며

과거의 나를 버리고 새로운
나를 개척하는 행복한 삶을
만들어 축복 받은 생을 누리며

평온히 지내기 위함으로
잘 살았다고 잘 했다고
이제는 나에게
박수를 쳐주고 싶다.
- 안 성 란 -

작성자 kosimosi
추천 (1) 비추 (0) 선물 (0명)
IP: ♡.162.♡.102
심풀이 (♡.38.♡.170) - 2019/11/03 08:21:53

잘보고 갑니다 ^^

56,282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옥란화
2009-02-23
2
34315
아 이 쨩
2019-10-30
3
156
낙엽소리
2019-10-28
1
244
인생만사새옹지마
2019-10-27
4
186
그을619
2019-10-26
1
165
인생만사새옹지마
2019-10-23
4
205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0-22
1
209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0-21
1
100
사나이텅빈가슴
2019-10-20
2
188
사나이라면
2019-10-13
1
287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0-12
0
116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0-10
0
137
사나이라면
2019-10-09
2
296
i용하
2019-10-09
0
214
혜교바라기
2019-10-08
2
260
김석천
2019-10-08
2
220
얘들아생각해봐앙
2019-10-03
2
246
nilaiya
2019-10-02
2
265
nilaiya
2019-10-02
2
233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0-01
0
156
미래양
2019-09-28
0
176
인생만사새옹지마
2019-09-27
6
274
resilience
2019-09-21
3
359
00117
2019-09-19
1
299
미래양
2019-09-17
2
250
미래양
2019-09-17
0
178
미래양
2019-09-17
1
211
얘들아생각해봐앙
2019-09-17
4
3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