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주간 베스트 월간 베스트 3개월 베스트 베스트 게시물
꽃배달 한국, 중국 전지역배송

문득 제정신차리고보니..

듀푱님듀푱님 | 2019.10.09 23:48:16 댓글: 0 조회: 110 추천: 0
분류단순잡담 https://file.moyiza.com/freetalk/3999050
생각에 잠겨잇다 갑자기 북받치는심정
억누르지못해 썻는데
다큰남자가 이기서 이러는것도 그렇고
참놔 이게 뭐하는짓인가싶기도 하고..

근데 이따끔씩
수척해진 모습과 늙어가는걸 생각할때면..
살아생전 효도도 한번못한데다
이대로 영영 이별해야되는가 싶어 그게 항상 걸리네요..
만약 걱정하는일이 그대로 발생하면..
더이상 살아갈이유가 없다고 생각합니다

부모님은 이러는거 바라지않으나..
자식맘은 어찌 다알겟습니까?

나는 가장소중한 사람 3명을 잃는건데...
죄라면 가장 고통스럽고 슬픈죄가 이밖에 또 잇을련지..
엄격하고 학식이 깊은 사람을 만난게 첫번째 죄요
온화하고 자애롭고 천사같은 사람만난것도 두번째 죄요
엄격하면서도 사랑의 매를 자주 드셧던 사람을
만난게 세번째 죄라면 죄겟죠

아마 이 세사람을 한순간에 잃는다면..
한평생 신을 저주하며 증오하고 살것같단말이지

휴 그냥 기분이 뭐같은데
잠은 안오고...
추천 (0) 비추 (0) 선물 (0명)
IP: ♡.208.♡.231
875,778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nero
2019-10-12
1
206
크래브
2018-10-23
7
12639
크래브
2018-06-13
0
22108
크래브
2017-10-31
1
31924
크래브
2017-09-14
1
32504
배추
2011-03-26
25
286746
그냥그대로구나그냥그대로구나
2019-10-10
0
201
햇살1975
2019-10-10
1
139
그냥그대로구나그냥그대로구나
2019-10-10
0
95
그냥그대로구나그냥그대로구나
2019-10-10
0
143
말란들로
2019-10-10
1
212
아디다스신고춤을
2019-10-10
0
162
화이트블루
2019-10-10
2
332
하얀민족
2019-10-10
0
112
듀푱님듀푱님
2019-10-10
0
95
증명사진
2019-10-10
2
393
아디다스신고춤을
2019-10-10
6
315
은뷰티
2019-10-10
2
280
나이키사랑
2019-10-10
0
151
나이키사랑
2019-10-10
0
134
훙깨비
2019-10-10
0
95
띠띠뿡뿡
2019-10-10
0
120
띠띠뿡뿡
2019-10-10
0
91
nvnv888
2019-10-10
1
166
듀푱님듀푱님
2019-10-09
0
110
듀푱님듀푱님
2019-10-09
0
142
은뷰티
2019-10-09
1
229
미래양
2019-10-09
1
207
은뷰티
2019-10-09
1
99
말란들로
2019-10-09
1
2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