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주간 베스트 월간 베스트 3개월 베스트 베스트 게시물
꽃배달 한국, 중국 전지역배송

'4련승 사냥' 나섰던 연변북국, 강호 녕하에 0대0 무승부

합마하물결 | 2019.08.11 09:47:06 댓글: 0 조회: 114 추천: 0
https://file.moyiza.com/sports/3972356


련승 행진을 이어가던 연변북국이 3련승에서 주춤했다.

8월10일 오후 3시30분, 왕청현인민경기장에서 펼쳐진 중국축구협회 을급리그 제23라운드 경기에서 연변북국팀은 강팀 녕하팀과 0대0으로 빅으며 무승부, 김청호가 처음으로 무승부의 맛을 보았다.

연변북국팀은4-1-4-1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마동남, 오영춘, 김성준, 구실로 구성된 수비라인에 리호걸이 수비형미드필더에 나섰고 김현, 박권, 박만철, 리호가 미드필더에각각 자리했다. 최전방은 허파가, 최후방은 키퍼 윤광이 지켰다. 주장완장은 역시박만철.

련승 행진을 이어가던 연변북국이 3련승에서 주춤했다.

8월10일 오후 3시30분, 왕청현인민경기장에서 펼쳐진 중국축구협회 을급리그 제23라운드 경기에서 연변북국팀은 강팀 녕하팀과 0대0으로 빅으며 무승부, 김청호가 처음으로 무승부의 맛을 보았다.

연변북국팀은4-1-4-1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마동남, 오영춘, 김성준, 구실로 구성된 수비라인에 리호걸이 수비형미드필더에 나섰고 김현, 박권, 박만철, 리호가 미드필더에각각 자리했다. 최전방은 허파가, 최후방은 키퍼 윤광이 지켰다. 주장완장은 역시박만철.

차츰 경기의 흐름을 타기 시작한 연변북국팀은 공격력도 상승세를 보였다. 녕하팀의 수비 실수를 틈타 번번히 녕하팀 문전을 괴롭혔다.

이어 두 팀은 서로 탐색전을 펼치며 서로의 빈틈을 찾기에 열을 올렸다. 공격 주도권을 가져오려는 두 팀의 눈치게임이 이어지면서 경기 운영이 조심스럽게 펼쳐졌다.

38분경에는 녕하팀에서 먼저 U21 선수를 교체해 내오며 답답한 경기 흐름을 바꾸려는 시도를 보였다.

하지만 두 팀 모두 더이상 하이라이트 장면을 연출하지 못하며 전반전은 0대0 으로 다소 조용하게 끝났다.

후반전,

녕하팀은 전방 압박을 끌어올렸다. 연변북국도 맞불을 놓으면서 두 팀의 공방전이 펼쳐졌다. 주심 또한 후반전에만 녕하팀에 두장의 옐로카드를 안겨주는 등 녕하팀의 과격한 반칙도 이어졌다.

59분경에는 윤광이 녕하팀의 1대1찬스를 칼같이 쳐내면서 눈부신 존재감을 톡톡히 보여주기도 하였다.

반면 녕하팀은 과도하게 몸을 날려 파울을 시도하며 연변북국의 문전으로의 쇄도를 수차 막아냈다.

두 팀 모두 득점 의지가 강했던 만큼 일진일퇴 치렬한 접전을 보였다. 윤광의 선방도 팽팽한 균형 유지에 한몫했다.

75분경에는 연변북국이 빠른 프리킥 련결로 녕하 문전에서 1대1찬스를 만들어냈지만 오프사이드 판정을 받았다.

78분경 연변북국의 첫 교체카드, U21선수 리금우가 김현을 교체하면서 투입, 측면에서 활발한 움직임을 보이며 활약을 보이기도 하였다

85분경에는 가제가 체력고갈을 보인 리호걸을 교체해 들어가며 연변북국에서 다시 한번 교체카드를 꺼내들었다.

뒤이어 빈번히 아슬한 반칙을 시도하던 녕하팀이 살인태클로 레드카드를 받았다. 녕하의 왕만봉이 경기 막판에 레드카드를 받고 퇴장당했다.

수적 우제를 가져온 연변북국은 리호를 양옥초로 교체하며 막판 스퍼트에 나섰다.

결국 추가시간 3분까지 끝내 꼴망을 흔들지는 못했다. 90분 동안 경기 균형을 깨지 못한 두 팀은 0대0 무승부로 경기를 종료했다.

길림신문 김가혜기자 / 사진 김룡기자

추천 (0) 비추 (0) 선물 (0명)
IP: ♡.191.♡.163
8,966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쿨보이
2018-06-08
3317
크래브
2017-08-04
2772
쿨보이
2017-02-02
3957
크래브
2016-07-07
6277
합마하물결
2019-09-19
45
은뷰티
2019-09-16
52
합마하물결
2019-09-16
71
합마하물결
2019-09-16
67
합마하물결
2019-09-14
74
합마하물결
2019-09-14
98
합마하물결
2019-09-14
82
합마하물결
2019-09-14
72
합마하물결
2019-09-11
82
합마하물결
2019-09-11
101
합마하물결
2019-09-09
91
합마하물결
2019-09-09
68
합마하물결
2019-09-09
59
합마하물결
2019-09-09
66
Anst
2019-09-08
58
Anst
2019-09-08
71
합마하물결
2019-09-07
68
합마하물결
2019-09-07
50
합마하물결
2019-09-07
65
합마하물결
2019-09-07
70
합마하물결
2019-09-05
67
합마하물결
2019-09-05
95
합마하물결
2019-09-02
110
합마하물결
2019-09-02
110